문의: web@kcpc.org

로그인
선교소식

선교소식

KCPC 선교 이야기

KCPC 선교 이야기 홍보출판부에서는 ‘제자들’ 10월호부터 영국 암노스선교회의 선교 전략과 선교 내용을 4회에 걸쳐 싣고자 한다. 암노스선교회는 우리 교회에서 진행하는 유럽 복음화를 위해 영국을 시발점으로 전 유럽으로 복음전파를 확장해 가는 데 동역 선교를 하게 될 것이다. 따라서 온 성도가 암노스선교회를 이해하고 기도하며 동참할 수 있도록 권면함은 물론 선교 전략을 참고해 미국 선교와 다른 지역 선교에 적용하길 기대한다. 유럽 재복음화는 이 시대 최대의 선교과제입니다. 최종상 선교사 (암노스유럽선교회 대표) A. KCPC와 암노스의 동역 배경KCPC와 암노스가 전략적 선교 동반자로서 동역하게 해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KCPC 성도님들의 관심과 기도와 지원과 참여에 대해 깊이 감사드리며 암노스 사역을 소개해 드립니다. 먼저 KCPC와 암노스가 동역하게 된 배경부터 간단히 말씀드립니다. 이원상 원로목사님께서 2013년 3월 암노스 강의에 오신 후 2015년까지 매년 강의에 오셨습니다. 목사님께서는 암노스의 유럽 재복음화를 위한 암노스의 비전, 전략, 활동을 호평하시면서 암노스 홍보대사를 자임하고 계십니다. 저는 2014년 10월 KCPC 수요예배 설교를 통해 유럽 재복음화의 필요를 역설하며 영국과 유럽, 암노스를 위한 기도를 당부드렸습니다. 2015년 8월 류응렬 담임목사님과 시무장로 열두 분이 영국 기독교 유적지 탐방 프로그램에 참여했습니다. 주님께서 이때 영국이 심각한 선교지로 변모하고 있음을 눈으로 확인시키시고 주님의 아픈 마음을 느끼게 했습니다.그리고 한국교회의 출발에 결정적 역할을 한 영국교회에 복음의 빚을 갚아야 한다는 생각을 주셨습니다. 류 목사님께서는 KCPC가 언어와 문화가 익숙한 영국을 시발점으로 유럽을 향해 나아가는 것이 전략적일 것이라고 했습니다. 그뿐만…

Arise 2016

7월 5일부터 17일까지 암노스에서 열린 제2차 ARISE에는 미국, 호주, 캐나다, 한국, 영국에서 116명이 참가해 4일간 집중 전도훈련을 받고 12개 영국교회로 흩어져 이 교회들을 위해 8일간 전도했습니다. 강사, 준비위원, 특별출연자, 민박 제공과 자원봉사한 영국 성도들까지 합하면 170명이 복음전파를 위해 동역했습니다. 훈련 기간에는 오엠국제선교회 설립자 조지 버워 박사를 비롯한 10명의 강사가 영적 메시지와 실제적 전도훈련으로 참가자들을 준비시켰습니다. 또, 여러 종족과 나라와 교파에서 모인 참가자 7~9명을 한 팀으로 구성하고 12개 초청 교회로 배정했습니다. 어라이즈가 끝나고 93%가 팀의 연합이 아주 좋았다고 평가한 것을 보면 주님께 감사드리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것은 모든 분의 기도와 준비위원들의 수고가 함께 엮인 결과였습니다.

Arise 영국선교 간증

황무한이땅에부흥의불길일어나게하소서 이소정 토마스선교사를한국에파송한나라! 지난수백년간세계선교의중심이되었던나라! 그러나지금은영적으로쇠퇴해다시복음으로회복돼야하는나라,영국에 ‘2016 여름단기선교팀원’으로저를부르시고파송하신하나님께감사드립니다. 7월 5일, 저희 KCPC 영국팀은런던의외곽브렌트우드에위치한 ‘암노스본부’에도착했습니다. 등록을마친뒤영국현지팀, 미국뉴저지팀, 캐나다팀, 한국팀과섞인 KCPC 팀원들은여러지역의교회로파송될새팀에배정됐습니다. 배정받은새팀과함께일주일간강의도듣고초청교회의전도에필요한사역들을준비했습니다.

2016 여름 단기선교를 진행하면서

2016 여름 단기선교를 진행하면서김준섭 목사 (선교 담당)6월 3일 강한용사 Alaska 팀의 파송을 시작으로 ‘2016 여름 단기선교’의 막이 올랐다. 청소년 5팀, 청년 6팀, 장년 5팀을 포함한 총 16팀이 국내외 여러 지역으로 나아갔다. 팀마다 인적 구성과 사역 프로그램은 달랐지만, 모든 팀 안에서 동일하게 역사하신 분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이셨다. “너희 안에서 행하시는 이는 하나님이시니 자기의 기쁘신 뜻을 위하여 너희에게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나니” (빌 2:13) 이번 단기선교의 준비 기간은 약 6개월이 소요됐다. 이 기간에 선교를 위한 지역 선정, 광고, 팀 모집, Kick off와 전체 훈련, 팀장 선출, 팀 준비 모임, 회계 교육 등을 진행했다. 특히, 5월 22일(주일)에는 전교인이 참여하는 선교 기금 모금행사와 파송 예배를 열었다. 이번 단기선교에는 몇 가지 특징이 있었다.첫째, 교회의 전략적 선교지에 초점을 맞췄다. 우리 교회가 선교 전략 지역으로 선정한 영국으로 장년팀과 S&L팀을 파송했다. 이들은 암노스유럽선교회(대표 최종상 선교사)가 주최하는 “제2회 ARISE 운동”에 참여해 전도 훈련과 실제를 경험했다. 이를 통해, 참가팀과 현지 교회(hosting churches) 모두 영국 전도의 가능성을 확인하게 됐고, 강력한 동기부여도 받았다.둘째, 서부 아프리카 이슬람 지역에서 복음 전도의 가능성과 전략적 접근의 중요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세네갈 팀은 의료, 전도, VBS 사역을 병행하며, 이를 통해 수많은 모슬렘과 어린이들이 치료를 받고 예수님을 구주로 영접했다. 아울러 현지인 지도자를 훈련하여 직접 전도에 참여하게 한 것은 중요한 소득이었다.셋째, 선택과 집중의 원리가 열매를 맺게 됐다. 청소년…

시애틀 단기선교 간증

모든 것을 맡기니 주님께 더 가까이 임영국 시애틀 단기선교 팀은 도착한 날 저녁에 원주민 교회에서 다음 날부터 예정된 VBS사역에 매진했습니다. 도착할 때까지 교회에 대한 정보와 사역 대상에 대한 정보가 많이 부족했지만, 하나님께서 이끌어주심을 굳게 믿고 주어진 상황에서 최선을 다했습니다. 다음 날 아침이 밝았을 때 애초에 예상했던 것보다 훨씬 적은 수의 아이들을 보며 실망감과 함께 잘 진행할 수 있을까 하는 걱정이 앞섰지만, 적은 수의 아이들이었기에 오히려 아이들 하나하나와 더욱 깊게 소통할 수 있었습니다. 원주민 아이들 대부분은 결손과 폭력적인 가정환경 속에서 자라고 있었지만, 열악한 환경과 조건 속에서도 꾸준히 교회에 나오고 있다는 사실에 감사했습니다. 사역 첫째 날 한 아이가 제게 했던 질문은 선교하는 내내 제 머릿속에 맴돌았습니다. “이곳에 다시 돌아올 거냐, 왜 항상 짧은 기간만 왔다 가느냐, D.C에 있는 아이들에게 가지 않고 왜 우리를 찾아왔느냐”. 모두 부족한 제가 선뜻 대답해 주기 힘든 질문이었습니다. 다음 날 우리는 주일 예배를 인도했습니다. 찬양부터 기도, 간증, 말씀까지 모든 순서를 원주민 성도들을 위해 인도하며 큰 은혜와 감동을 받았습니다. 훌륭한 성전에 비해 너무나도 초라한 수의 성도들을 보며 가슴 아프기 그지없었습니다. 하지만 매주 11시, 단 한 명의 성도가 없더라도 예배를 진행하시는 원주민 목사님과 비록 적은 수지만 예배에 참석하는 사람 하나하나마다 성령 충만한 모습을 보며 안쓰러운 마음을 가졌던 저 자신이 부끄럽게 여겨졌습니다. 생에 처음으로 예배를 진행하고, 대표기도를 드리고 또 간증하며, 나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