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네갈 이해진 / 이미자 선교사 (2/6/2021)

오늘은 강풍 주의보가 내렸어요.   바람이 불면 모래땅의 먼지와 온갖 쓰레기들이 날려 눈을 뜨기가 어렵고, 뜨거운 낮의 열기와  심한 기온차를 주기 때문에,  어르신들의 부고 소식을 많이 듣게 됩니다.   하지만,  이렇 게 주말에 집에 있으면서 사랑하는 동역자분들에게 기도 편지를 드릴 수 있게 되어서 감사합니다. 

 

드디어,  은케년 교회의 성전 건축이 힘을 내고 있습니다

       왈링곰 전도사,  성도님들,  온 마을이 갈망하던  우물을 파고, 벽돌을 찍고,  교회건물이 지어지고. .  마을의 지도자 한 가족이 전도되어, 예수를 구주로 영접하여 예배를 드리기 시작, 성전이 지어지기 까지 살아계신 하 나님의 도우심과 간섭없이 이뤄진 것이 없답니다. 앞으로 몇 개월 더 걸릴 공사과정이 은혜롭게 이뤄질 수 있 도록 기도해 주십시요.  모든 영광을 주님께 올려 드립니다.!

 

사역지에서 돌아오는 운전대에는 감사의 눈물방울이 얼룩지고, 

       신실한 사역자, 왈링곰의 가족을 축복하시는 하나님!!!
다카 대학에 진학하여 공부하는 딸 (안나). 이어,  아들(라띠르) 가 출중한 성적으로 정부지원 유학의 길이 열 리고 있습니다.(고 3)  몇년 전 받은 주일학교 교사 훈련으로,  스스로 매주 시골의 어린이들에게  복음을 증거 합니다.  그 누구의 아무 도움 없이.    남자 학생이 율동을?  무슬림 나라의 남자에게 기대하기 힘든 일이 라띠 르에게는 일어났었지요.  장래 희망을 묻자,  “  하나님을 기쁘게 하는 종!”  어떤공부를 하든, , 하나님의 일을 하겠다 합니다. 

두 시간씩 걸어서, 두 교회를 섬기더니, 광야마을, 은 케년에 샛 별이 떠올랐습니다.감사해요. 주님.

 

생고르교회에도  경사 났어요. 

       화뚜  와  필라멩  두 자매가 다카 대학에 합격!  광야 마을에서 대학생이 둘 씩이나!      그리고, 
  크리스토퍼 전도사가 드디어 아들을 낳았어요. 일부 다처의 나라에서 한 명의 부인에게서 딸 만 낳으면 무슬림 들의 조롱을 받게 되어요.  주님의 영접을 힘들어 하던, 아내.  그 녀가 믿음을 갖게 되었고 하나님이께서 그토 록 원하던 아들을 주셨습니다.   제가  이렇게 좋으니,  ㅎㅎ  울 전도사님,  어깨 펴고 동네를 섬기는  복음자가 되기를 기도해 주세요. 

 

매월,  첫 주 1 박 2일의 교역자 훈련

       한 명,  두 명  점점 인원이 늘고 있어요.  시골 교회에서 자라난 청년들이 성인이 되어, 주님의 제자가 되기 위 해 이 교육에 참여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처럼 목수도 있고,  밭 갈고 농사 짓는 청년들도 있구요. 훌륭 하신 강사를 초빙하며 강의의 수준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화이팅 !

음부르 유치원과 초등학교의 현황

        지역에서 인정되는 명문 크리스찬 학교가 되기 위해서는,  전반적인 지원이 필요합니다. 건물, 각종 시설 , 실 력과 경험 있는  교사, 행정 능력 등..    당장은 스쿨버스.   그렇지만,  운영자인 무사 목사님의 눈 높이와 비 젼,  열린 시각과  마음 자세 등.. 그리고 무엇 보다 하나님께서 진정한 president  이 되시는 것이 절대  필요 이 기에 천천히 인내로 기다려 주며  한 걸음씩 나아가렵니다. 

 

작은 정성의 밀알을 심었더니,  대학생,  직장인이 되었어요  

        안나, 프랑소와즈,  라띨, 화뚜,  필라멩, 네이,  마차스.  에두와르  그러나, 이들에겐 다카에서 머물곳이 없고,, 생활비도 없고, 도움 줄 곳도 없습니다.  온전히 저희의 몫이 되지요. 일 할 자리를 마련해 주고, 기숙사 사역 자의 도움을 받아 숙소를 해결해 주며, 세속으로 흐르지 않고, 온전하게 신앙을 키워 나가도록 여건을 살펴 주 어야 합니다.  때때로 무거워지는 어깨가 곤욕스럽기도  하지만, ,  말씀속에서  자라나는 이 믿음의 젊은이들 이 교사가 되고, 목회자가 될 것이며,  사회에서 분야별 리더들이 되겠기에,  눈길을 멀리 두며  희망의 기쁨을 가져봅니다. 

 

  기도 제목      

   1.  세네갈도 코로나로 크게 어려움 겪고 있습니다.  이제 그만,  종식시켜 주세요

   2.  은케년 교회 성전건축을 축복하시고,  온 마을이 믿음의 반석이 되게 하시며 이 성전을 통해 주의 영광이 크게 나타나게 하소서. 

   3.  음부르교회의 유치원, 초등학교가 주의  일꾼들이 자라나는 기독교 명문학교가 될 수 있도록  주께서 간섭해 주시고 인도해 주세요

   4.  몇 가정 없는 한인 선교사 중 젊은 선교사들이 코로나로 넘어져 있어요.  이 일로 선교 사역이 위축되지 않도록 우리에게 힘을 주십시요. 

   5.  다행히,  시골 현지 사역자들은 모두 건강합니다.   그래도  저희 부부,  특히 이 해진 선교사는 기저 질환이 있으므로 주께서 바이러스로 부터
      지켜 주실 것을 간절히 기도합니다

 

드라이브 항목 썸네일 이미지 미리보기

우물을 2년 전부터 준비해 주셔서,  물을 길어 벽돌을 찍고 건축을 시작할 수 있었습니다. 은케년 교회의 생수가 되기를!


사역자들의 사역훈련.(음부르 교회)

유. 초등부 학생, 교사

은케년, 성전건축 멤버와 사역자들.

라띠르 학생.

은케년 성전 건축 현장과 우물입니다.

약 30m 를 팠는데, 건기 까지 기다려 보고 더 파야 할지를 고려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