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구(니까라구아)

친애하는 후원자님들께,

주님의 사랑으로 평강을 전합니다.

지난번에 연락을 드린이후 벌써 4개월의 기간이 훌쩍 지나가 버렸습니다.

3 5일 그 목요일 아침 8시에 니까라구아 현지인 사역자인 로베르토가 저의 사무실을 찾아왔습니다. "목사님어제 밤 꿈에서 하나님께서 저에게 말씀을 하셨습니다.  목사님과 목사님가정이 큰 어려움을 당하게 될것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그 시련의 기간을 마친후에 목사님과 가정은 더 큰 축복을 누리게 될것이라고 하셨습니다." 그리고 그날 오후4 30분경에 상상도 못했던 일로 경찰에 연행되었습니다.  신실하신 하나님께서 준비하신 연단의 시작이었습니다.  그리고 128일동안 꼼짝 못하게 묶어 놓으시고 신앙생활을 아래와 같이 다시 배우게 하셨습니다.  

*실수 없으시고 신실하신 사랑의 하나님

*그분의 절대적인 주권  

*구원의 놀라운 은혜

회개의 중요성

경건함이 없는 믿음의 거짓됨

하나님 나라

믿음의 실체

석방이 되어서 돌이켜보니 무슨 영성훈련학교를 다녀온듯 합니다.  하여간 주님의 계획하심과 은혜와 능력 가운데서 혹독했지만 무엇과도 바꿀수 없는 복된 훈련의 기간을 마치고 은혜가운데 석방되었습니다.  아마도 영성학교 졸업점수는 좋지 않은것 같습니다.  아직도 믿음없는 나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곤 합니다.

그동안 기도와 사랑으로 함께 해 주신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금식하신 성도님들처음으로 통곡하며 울며 간구했다고 하시는 권사님매일 새벽기도와 특별기도회를 통해서 함께 이 기간을 기도가운데서 지내주신 교회와 성도님들변호사 비용을 위해서 헌금해 주신 많은 성도님들한미경선교사와 소망니카라과 이사회에게 이메일과 전화로 위로와 격려를 아끼지 않은 분들, 128일동안 하루도 빠지지 않고 예배와 기도로 함께해 주신 니카라과 한인 선교사님들문제없이 주어진 사역을 잘 감당해 주신 현지 사역자들먼 니카라과까지 방문해 주신 목회자및 가족과 친구분들마음 졸이며 절절히 기도해 주신 가족들이 혹독한 과정을 믿음의 기도와 사랑의 수고로 함께 감당해 준 사랑하는아내 한미경선교사그리고 믿음으로 담대하게 지내온 세 자녀들당신의 남편을 잃었을때 보다도 더 힘들었다는 노어머님의 기도와 눈물,....  인간의 말로 어떻게이 감사의 마음을 여러분들에게 전할수 있을까요?!

감사드립니다.  정말감사드립니다.

"하나님이제 너무힘들어요.  몸이 무너지는것같아요.  이제는 끝내 주셔야 해요.  더 이상 감당이 되지 않네요.  감당하지 못할 시험을 허락하지 않으신다고 하셨지요.  이제 제발 끝내 주셔야해요."  주님의 자비를 구하는 기도가 저절로 나오는때가 되었을때다른 현지인 사역자의 꿈을 통해서 다시 예언을 주셨습니다.  "형무소경찰이 '금요일 11라는 푯말을 들고 전구목사님이 그때 석방된다고 했습니다." 그 예언대로 지난 금요일 정오 12시에 미국 대사관에 "전구목사를 출옥 시킨다"는 서류가 니카라과 정부직원을 통해서 전달되었습니다.  금요일 오후에 놀라운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을 누리며 성령하나님의 보호하심 가운데 계획하신 훈련을 받고 나왔습니다.  감사할뿐입니다.  정말감사할뿐입니다.

신실하시고 좋으신 우리 사랑의 아버지 하나님께 감사하고기도로 함께해 주신 여러분들에게 감사하고사랑하는 가족분들과 이 어려운 기간을 믿음과 기도로 감당한 아내 한미경사모에게 감사하고, ...  이제 저는 너무 많은 사랑의 빚을 진 자가 되었습니다.  하늘나라 가는 그때까지 열심히 갚도록 하겠습니다.   2의인생을 새롭게 얻은듯 합니다이제 저희가 머물고 있는 미국 동부의 버지니아와 메릴랜드에서 회복의기간을 한동안 가질 계획입니다한미경사모도 저도 육신이 너무 약해져 있습니다.  저희들의 회복을 위해서 하나님의 인도하심과 사역을 위해서 여러분들의 계속적인 기도를 부탁 드립니다.

사랑으로,

전구드림

Dear Supporters of Hope Nicaragua,

May peace be with you in the love of our Lord Jesus!  It has already been four months since I last communicated with you.

At 8 o'clock on the Thursday morning of March 5th, Roberto, who is a Nicaraguan staff member of the Medical Clinic, stopped by my office.  He told me about his dream the night before, saying "God told me that you and your family will go through tribulation but you and your family will be blessed even more after you go through the time of trial." Later that same day, the police arrested me at 4:30PM.  It was an unimaginable surprise to me and was the beginning of the foretold hardship.  I was in confinement for 128 days and went through a spiritual training that taught me about:

*Loving God who is faithful and does not make mistakes

*His sovereignty

*His amazing grace

*The importance of repentance

*The deceitful nature of faith that does not have godliness

*God's kingdom

*The reality of faith

In retrospect, I feel that I attended a four-month spirituality training school.  It was arduous beyond description but I was kept in His plan, grace, and power throughout the process until I was released from the prison.  Even now, I do not think my training school grade is good since I still find myself lacking faith.

 I would like to express my sincere gratitude for your prayers and love throughout my tribulation.  Thank God for those who fasted, the churches and their members who held special prayer gatherings and daily dawn services, those who supported financially to defray the cost of legal defense, those who sent encouraging e-mails and phone calls to my wife Jennifer and the Hope Nicaragua Board of Directors, the Korean missionaries in Nicaragua who supported me through daily worship and prayer without ceasing for the 128 days while I was in captivity, the local staff members who sustained the ministry, pastors, family and friends who visited Nicaragua, family members who prayed earnestly, my loving wife Jennifer who withstood the unbearable burden with prayer, faith in God, and in love, my three children who endured this ordeal in faith, my elderly mother who told me that this was more difficult to bear than when her husband passed away …  Words are not enough to express my deep gratitude to you all.

Thank you.  I thank you sincerely.

"God, this is unbearable.  My body is crumbling under the pressure.  Please end this ordeal.  I cannot bear this anymore.  You promised that you will not test us beyond what we can bear.  Please end this now."  That was my plea to God when I asked for His mercy towards the end of this trial.  About a week before my release, God spoke in a dream to another local staff member.  She said, "I saw a policeman holding a banner with "Friday 11AM" written on it and he told me that Pastor Matthew would be freed at that time."  Friday at noon last week, a Nicaraguan government worker delivered the release paper to the US Embassy in Managua.  I was released that Friday afternoon and felt amazed by God's love and grace.  I felt I had finished the spiritual training God had intended for me in His plan and care.  Thank God.  I cannot thank God enough.

I thank my loving, faithful, and good Father God.  I thank all of you who prayed for me, my loving family, my wife Jennifer who endured this period of trial with faith and prayer …  I owe you all a lot of debt of love.  I will do my best to pay you back until He calls me to heaven.  I feel like I am starting my second life on earth.

My wife and I plan to spend some time recovering in Virginia and Maryland where we are currently staying.  Our physical health needs to be taken care of.  I ask you to continue to remember us in your prayers for our speedy recovery and our discernment for God's plan for the ministry.

In His love,

Matthew Jun

 

-- 

 
니카라과 선교사
전구, 한미경 올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되 지혜로운 자는 그의 지혜를 자랑하지 말라.  용사는 그의 용맹을 자랑하지 말라. 부자는 그의 부함을 자랑하지 말라.  자랑하는 자는 이것으로 자랑할지니 곧 명철하여 나를 아는 것과 나 여호와는 사랑과 공의와 정의를 땅에 행하는 자인 줄 깨닫는 것이라.  나는 이 일을 기뻐하노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렘 9:23, 24)
홈페이지 (homepage):www.matthewjun.blogspot.comhttp://hopenicaragua.org
Hand Phone: 011-505-8-534-9910 
 
Mission Support Mailing Address in U.S.A.
Payable to Hope Nicaragua
 
Hope Nicaragua
P.O. Box 2812, 
Fairfax, Va 22031-2812
 
한국 후원 구좌
 
구좌 번호: 농협 489-01-313122 
구좌명; 좋은이웃교회